은평공리는 깊히 고민하고 준비해왔습니다.